“성평등” 아티스트와 예술로 이야기 나누다!

이숙영 기자

2021년 9월 7일

기사원문 : http://munhaknews.com/?p=53059

[문학뉴스=이숙영 기자] 헬로우뮤지움 어린이미술관은 초등교사 대상 온라인 성평등 연수를 9월 실시간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본 연수는 성고정관념 문제의식을 바탕으로 설치, 퍼포먼스 등 작업 활동을 펼치는 아티스트들과 함께한다.



어린이를 둘러싼 문화와 사회 이슈를 주제로 다양한 전시와 연계 교육 프로그램을 펼쳐왔던 헬로우뮤지움은 현시대에 만연한 성차별 문제와 다양성 존중에 대한 인식 결여가 예술로 풀어야 할 과제 중 하나로 생각해 어린이미술관 최초로 ‘나다움’의 긍정적 인식을 함양하는 온라인 전시 <모던패밀리> 를 진행한 바 있다.



올해는 전시 콘텐츠를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더욱 확장하는 방향으로 교사연수, 온라인 강연 등을 제작해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실제로 교육 현장에서는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성평등 교육을 실시하고 있지만 근본적인 성인지 감수성을 함양하는 형태가 아닌 표면적인 교육 방식이 대부분이다. 또 교육자들조차도 이와 같은 주제에 쉽게 접근하기 어려워한다는 것을 문제점으로 지목한다.



사회 전반적으로 성별고정관념이 견고히 자리잡아 다양한 갈등을 야기하는 지금, 헬로우뮤지움은 예술로서 이와 같은 문제의식을 아티스트와 함께 풀어내고자 한다.



교사연수는 총 3회에 걸쳐 진행한다. 여성주의 현대미술가 이충열, 퍼포먼스 아티스트 장지아, 흑표범이 참여한다.



아티스트 주도적으로 이루어지는 이번 연수에서는 아티스트와 교사들이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작품을 감상하고 작품이 탄생한 사회적 배경과 문화에 대해 이야기 나눈다. 작품 감상 후 어린이를 대상으로 만들어진 활동지를 해보는 시간이 마련되며 연수의 결과물과 다양한 콘텐츠들은 향후 <모던패밀리> 이러닝 사이트에 아카이빙 되어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오픈소스로 공개한다.



이 밖에도 헬로우뮤지움이 제작한 성평등 강연 영상에는 윤석남(작가), 이혜경(여성문화예술기획 이사장), 이정규(서울시립과학관 관장)가 나다움과 다양성을 주제로 이야기한다.



연수는 서울시 성평등기금을 후원받아 진행하며 어린이들의 성평등 교육에 관심이 많은 다양한 교사들의 참여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별도의 예약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모든 콘텐츠는 방역수칙을 준수해 안전하게 제작된다.



2torok@munhaknews.com

©문학뉴스/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